·    시작페이지   즐겨찾기   로그인 · 회원가입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작은뉴스 
작은뉴스 전문가마당 고향지킴이 금의환향 우리동네는 지금... 우리학교는 지금... 작은소리 동네방네 특집
오늘 : 2,003 ·  어제 : 5,486 ·  전체 : 6,851,897
순천시의회, 정유재란과 충무공 이순신, 의병정신 재조명 토론회 개최

  순천시의회(의장 임종기)가 정유재란과 충무공 이순신, 의병정신 재조명을 위한 토론회를 개최하였다.

  7일, 평생학습문화건강센터 삼산도서관 시청각실에서 열린 이번 토론회는 전문가, 관련단체, 언론인, 학생 등 관심 있는 시민 100여명이 참석한 가운데 순천역사바로잡기 특별위원회 최정원 위원장이 좌장을 맡아 토론 하였다.

  이날 주제발표에 나선 순천대학교 이욱 교수는 “정유재란은 순천의 역사에 큰 상흔을 남겼으나 충무공 이순신과 관련된 유적이나 전설 등에 대한 재조명도 중요하지만 ‘평화의 공원’으로 재정립 돼야 한다”고 말했다.

  이어 토론에 나선 순천효천고등학교 엄주일 선생은 임진왜란, 정유재란, 순천왜성대첩과 충무사 등에 대하여 상세하게 설명했으며, 시민들부터 역사를 제대로 알 수 있도록 시티투어코스에 포함해야 한다고 밝혔다.

  사단법인 정유재란 역사연구회 임동규 회장은 “순천왜성, 검단산성, 충무사는 순천의 숨겨진 역사문화자원이지만 왜교성전투에 대해서도 반드시 재조명돼야 한다”고 강조했다.

  또, 행복순천 시민위원회 정종민 부위원장은 “순천은 지정학적으로 임진왜란의 중심에 있었으며, 임진왜란과 정유재란 때 항전한 민중들의 의병정신을 이어 이러한 자원들을 관광자원으로 활용하자”고 말했다.
 
  그리고 매일일보 양홍렬 기자는 “순천출신 의병들의 아픈 역사인 정유재란 영웅들의 영혼을 기리기 위해 역사적인 재조명이 꼭 필요하다”고 말했으며

  끝으로 특위 최정원 위원장은“지금의 대한민국이 있기까지 국민이 분연히 봉기한 역사는 조선의 의병, 일제강점기의 독립운동, 공화국 시절의 4.19의거, 5.18 광주민주화운동, 2016년 5월의 촛불혁명으로 그 명맥을 잇고 있으며, 국민의 희생으로 일구어온 그 구국의 정신문화를 잊어서는 안될 것이다”라고 발언하며 마무리 하였다.

  한편, 순천시의회 임종기 의장은 “약무호남(若無湖南) 시무국가(是無國家)란 말은 과거와 현재와 미래를 아우르는 총체적인 뜻을 가진 말이라고 강조하면서 오늘 토론회를 통해 우리 지역 선조들이 겪었던 국난극복의 구국정신 역사를 전남 동부권의 거점화 및 지역발전의 동력으로 활용하고 후세들에게 계승할 수 있도록 힘을 모아주기를 바란다”고 밝혔다.

  순천역사바로잡기 특별위원회(위원장 최정원 )는 지난 5월 19일 특별위원회 구성을 시작으로, 지난 8월, 우리가 잘못알고 있는 팔마정신을 바로잡고 국가지정문화재로 지정하기 위한 ‘팔마비 및 팔마정신 재조명’토론회를 개최한 바 있다.

 

 

 

 

< 이기현 기자 >

기사등록 : 2017-11-08 오전 11:44:59 기사수정 : 2017-11-08 오전 11:44:59
기사제보 편집국: 010-4611-3323
독자와 소통을 원칙으로, 작은소리를 크게 들어 주고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기사의견쓰기 전체기사의견(0)
이름:   비번:  
스팸방지 숫자 그림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 의견쓰기는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작은뉴스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취재요청 ·  저작권안내 ·  지적재산권보호 ·  개인정보호정책  ·  E-mail 수집거부

Copyright smnews.k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3323@naver.com
전라남도 광양시 서천 2길 13 플라워빌딩 3층 Tel 070-8690-3323 / 010-4611-3323    작은뉴스ㅣ정간법 등록 전남아 00133호ㅣ발행·편집인 : 이기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