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작페이지   즐겨찾기   로그인 · 회원가입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작은뉴스 
작은뉴스 전문가마당 고향지킴이 금의환향 우리동네는 지금... 우리학교는 지금... 작은소리 동네방네 특집
오늘 : 2,012 ·  어제 : 6,908 ·  전체 : 7,691,689
광양시, ‘갑을문화 개선’에 팔 걷어붙여

광양시가 우월적 지위를 이용한 그릇된 갑을문화가 최근 사회적 문제로 대두됨에 따라 갑을문화 개선에 나서기로 했다.

시는 시민들이 스스로 갑을관계를 개선하고, 건강한 지역사회를 만들어 나가는 사회분위기를 조성하기 위해 ‘갑을문화 바꾸기 범시민 운동’ 을 전개한다고 밝혔다.

시는 이를 알리기 위한 시작점으로 4월 10일 시청 상황실에서 12개 기관?기업?단체장들이 참여한 가운데 시민들의 적극적인 동참을 유도하기 위한 범시민 운동 다짐대회를 개최했다.

이날 참석한 12개 기관?기업?단체로는 광양시, 광양시의회, 광양경찰서, 광양교육지원청, 광양상공회의소, 농협광양시지부, 포스코 사내하청 상생협의회, 광양참여연대, 광양상공인회, 동광양상공인회, 광양만상공인회, 광영상공인연합회 등이다.

참여한 기관?기업?단체에서는 앞으로 각 직장과 조직 내에서 계급 및 상하?성별 간 불평등 구조를 개선해 행복한 일터를 만들어 가기로 다짐했다.

또 기관과 기업 간의 계약관계에서는 갑과 을이 아닌 협력과 상생의 용어를 사용하며, 불공정한 내용의 계약관행을 개선해 나가기로 약속했다.

시는 이번 다짐대회를 토대로 갑을문화 실태 파악과 개선사항 도출을 위한 심포지엄을 개최할 예정이다.

특히, 연말에 갑을문화 개선 우수기관과 단체를 선발해 시상하는 등 갑을문화 바꾸기 범시민 운동이 활성화 될 수 있도록 다양한 방안을 마련해 나갈 계획이다.

이날 다짐대회에 참석한 정현복 시장은 “이번 대회가 모든 시민들과 함께 갑을문화를 타파해 서로가 서로에게 힘이 되고 건강한 지역 사회를 만들어가기 위한 첫발을 내디뎠다”며, “이번 범시민 운동에 동참한 기관?기업?단체에서 선도적인 역할을 수행해 갑을문화 바꾸기 범시민 운동이 빠른 시일 내에 정착하기를 기대한다”고 말했다.

 

 

 

 

< 서문기 기자 >

기사등록 : 2018-04-10 오후 3:19:15 기사수정 : 2018-04-10 오후 3:19:15
기사제보 편집국: 010-9144-6465
독자와 소통을 원칙으로, 작은소리를 크게 들어 주고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작은뉴스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취재요청 ·  저작권안내 ·  지적재산권보호 ·  개인정보호정책  ·  E-mail 수집거부

Copyright smnews.k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3323@naver.com
전라남도 광양시 서천 2길 13 플라워빌딩 3층 Tel 070-8690-3323 / 010-9144-6465    작은뉴스ㅣ정간법 등록 전남아 00133호ㅣ발행·편집인 : 이기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현