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시작페이지   즐겨찾기   로그인 · 회원가입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작은뉴스 
작은뉴스 전문가마당 고향지킴이 금의환향 우리동네는 지금... 우리학교는 지금... 작은소리 동네방네 특집
오늘 : 1,062 ·  어제 : 9,236 ·  전체 : 8,841,384
여수시, 진남관 보수공사 현장 짝수 주 토요일 ‘공개’
하루 2회, 회당 30명…시 홈페이지 사전예약

국보 제304호 전남 여수 진남관의 안전성을 높이기 위해 추진 중인 보수·정비사업 현장이 제한적으로 공개된다.

여수시는 이달부터 매월 짝수 주 토요일 오전과 오후 두 차례 진남관 보수·정비사업 현장을 공개할 계획이라고 10일 밝혔다.

시간은 오전 10시와 오후 2시이며, 관람인원은 1회 30명이다. 관람을 원할 경우 시 홈페이지 OK통합예약(http://ok.yeosu.go.kr/)에서 사전 예약을 해야 한다. 예약인원이 미달된 경우 현장신청도 가능하다.

진남관 보수·정비사업 현장 공개는 보수과정에서 목재를 보호하기 위한 지상 4층 규모의 가설덧집 설치가 최근 완료되면서 가능하게 됐다.

가설덧집 3층에 160㎡ 면적의 관람실이 마련된 것인데, 관람실 이외의 장소에서 관람은 안전 관계상 제한된다.

진남관 보수·정비는 국립문화재연구소가 2004년부터 2012년까지 안전 모니터링을 실시한 결과 안전성을 높여야 한다는 결론이 나면서 추진되게 됐다.

총사업비 150억 원 규모의 보수공사는 지난 2015년 12월 착공됐다. 문화재 시굴조사 등으로 1년간 중지되기도 했으나 2017년 5월 재개됐다. 완공 예정은 오는 2020년이다.

진남관은 임진왜란 당시 이순신장군이 전라좌수영 본영으로 사용하던 곳이다. 정면 15칸, 측면 5칸, 건물면적 748.39㎡의 단층 팔작지붕으로 현존하는 지방관아 건물 중 가장 크다. 1963년 1월 보물 제324호로 지정된 이후 2001년 4월 17일 국보 제304호로 승격됐다.


시 관계자는 “진남관이 여수를 대표하는 유적인 만큼 보수·정비공사에 시민과 관광객들의 관심이 크다”며 “현장 공개 날에는 문화관광해설사를 배치해 보수공사에 대한 설명도 실시할 계획”이라고 말했다.

 

 

 

 

< 이기현 기자 >

기사등록 : 2018-01-10 오전 11:26:49 기사수정 : 2018-01-10 오전 11:26:49
기사제보 편집국: 010-4611-3323
독자와 소통을 원칙으로, 작은소리를 크게 들어 주고 언론의 자존심을 지키는 신문!
 기사의견쓰기 전체기사의견(0)
이름:   비번:  
스팸방지 숫자 그림 그림의 숫자를 입력하세요
* 의견쓰기는 200자까지 쓰실 수 있습니다.
작은뉴스소개  ·  광고안내  ·  기사제보/취재요청 ·  저작권안내 ·  지적재산권보호 ·  개인정보호정책  ·  E-mail 수집거부

Copyright smnews.kr All Rights reserved. mail to: news3323@naver.com
전라남도 광양시 서천 2길 13 플라워빌딩 3층 Tel 070-8690-3323 / 010-9144-6465    작은뉴스ㅣ정간법 등록 전남아 00133호ㅣ발행·편집인 : 이기현 | 청소년보호책임자 : 이기현